About DCCD

   다크서클즈 컨템포러리 댄스는 2010년 창단한 전문무용단체로 발레 움직임을 기본으로 한 현시대적인 움직임과 이야기를 만들어가는 젊은 무용가들이 모여 활동하고 있으며, 일회성 프로젝트가 주를 이루는 무용계 내에서 꾸준하고 진지한 작업 방식과 단체 운영으로 주목받고 있다.  창무국제공연예술제, 대한민국발레축제, 서울무용제, 국제무용축제 (춤추는 도시), 크리틱스 초이스 등 다양한 국내 예술 축제 참가를 통해 다수의 작품을 발표 하였으며, 창단 이 후 매년 꾸준하게 기획공연을 선보이며 단체의 기획력 또한 다져가고 있다. 2012년부터는 중국, 일본, 스웨덴, 미국 등 국제 무대로 그 활동 영역을 넓혀가고 있으며 2017년 서울특별시의 지원을 받아 청년예술가 지원사업 '서울청년예술단'으로 활동하였다.  

주요 작품으로는 댄스 위드 쿵짝, 몸의 협주곡 그리고 평범한 남자들이 있다.

 

 

     Dark Circles Contemporary Dance (DCCD), founded in 2010, is a professional dance group with young dancers presenting contemporary dance movement based on ballet and making stories of the present age. And DCCD has gained attention due to both a steady, earnest work style and group management despite the tendency of the dance world having majorly one-off projects.

     DCCD has presented numerous works in various Korean art festivals like Changmu International Performing Arts Festival, Ballet Festival Korea, Seoul Dance Festival, SIDance(Dancing City), Critics Choice. And since its foundation in 2010, it has performed the special works annually and strengthened its planning ability. From 2012, DCCD has broadened its stages internationally, performing in China, Japan, Sweden and the United States and it has been working with the Seoul Performing Art Company funded as a young artist support programme by Seoul Metropolitan council in 2017. 

     DCCD’s major works are Dance with Kung-jjak, Concerto of Body and The Ordinary MEN

Designed by Eunkyoung KIM

Designed by Shannon Scheepers

Logo.png

COPYRIGHT© Dark Circles Contemporary Dance All rights Reserved.

  • Facebook - Black Circle
  • Instagram - Black Circle
  • Twitter - Black Circle
  • YouTube - Black Circle
  • 네이버블로그 로고.png